• 흐림동두천 20.3℃
  • 구름많음강릉 18.6℃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19.7℃
  • 맑음대구 17.6℃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20.2℃
  • 구름조금부산 20.7℃
  • 구름조금고창 19.4℃
  • 맑음제주 22.0℃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16.2℃
  • 흐림금산 16.6℃
  • 구름조금강진군 19.3℃
  • 맑음경주시 15.8℃
  • 구름조금거제 19.3℃
기상청 제공

핫이슈

이들은 윤종신의 최측근들답게 무궁무진한 에피소드를 쏟아내??? "라디오스타"


[sbn뉴스=이준민 기자] 11일 밤 10시50분 방송되는 MBC 예능 ‘라디오스타’는 장항준, 유세윤, 김이나, 박재정이 출연하는 ‘윤따의 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들은 윤종신의 최측근들답게 무궁무진한 에피소드를 쏟아내 재미를 선사한다.


이들은 윤종신과의 추억을 회상하는가 하면 뜻밖의 폭로전으로 마지막까지 유쾌한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윤종신은 특별한 무대도 선보인다.


그의 감정들이 잘 녹아 있는 가사와 진심을 담은 열창에 모두가 한껏 몰입한 모습을 보였다고. 그는 그 어느 때보다 감동적인 무대를 선사하며 진한 여운을 남길 예정이다.


‘유브이(UV)’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유세윤은 윤종신에게 컬래버레이션을 제안한다.


콘셉트를 ‘알코올 래퍼’라고 밝혀 관심을 끈 가운데 그는 참신한 아이디어를 쏟아내며 모두의 기대감을 높였다고. 향후 두 사람의 컬래버레이션이 성사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각자의 방식으로 이별을 준비하는 모두의 모습은 시청자들까지 뭉클하게 만들 것이라고. 이 가운데에도 ‘라디오스타’답게 끝까지 웃음을 잃지 않으며 웃음과 감동을 모두 선사했다.


모두를 감동시킨 이들의 마지막 순간은 11일 밤 10시 5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