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0.3℃
  • 구름많음강릉 18.6℃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19.7℃
  • 맑음대구 17.6℃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20.2℃
  • 구름조금부산 20.7℃
  • 구름조금고창 19.4℃
  • 맑음제주 22.0℃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16.2℃
  • 흐림금산 16.6℃
  • 구름조금강진군 19.3℃
  • 맑음경주시 15.8℃
  • 구름조금거제 19.3℃
기상청 제공

핫이슈

청새치를 네 마리나 낚아 올리며 코스타리카를? ˝도시어부˝


[sbn뉴스=이준민 기자] 12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는 도시어부들이 코스타리카에서의 마지막 도전인 튜나 빅사이즈 낚시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청새치를 네 마리나 낚아 올리며 코스타리카를 접수한 김새론은 지난 팔라우에서 튜나 낚시에 성공하며 내공을 쌓았던 만큼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상황. 이번 코스타리카에서는 빅튜나 대결인 만큼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거대 사이즈에 대한 기대감이 한껏 고조됐다.


먼저 입질을 받은 김새론은 청새치와는 비교할 수 없는 힘겨운 버티기와 끝없는 밀당으로 릴과 오랜 시간 사투를 벌였다고 한다.


이덕화는 “세 사람이 달려들었는데 꿈쩍을 안 해. 대체 뭐지?”라며 남다른 스케일에 놀라워했다.


조재윤 역시 낚시를 위해 스케줄을 미루고 코스타리카까지 날아온 만큼, 사활을 건 승부욕을 펼치며 가장 먼저 청새치를 낚아 올리는 대활약을 펼친 바 있다.


빅튜나 대결에서는 마지막 열정까지 끌어올리며 황금배지에 대한 욕망을 드러냈다고 한다.


화장실도 못가며 낚싯대를 지킨 끝에 어마어마한 입질을 받은 조재윤은 “완전 전쟁이다. 튜나 낚시가 청새치 보다 더 힘든 것 같다”며 혀를 내둘렀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