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3.5℃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5.0℃
  • 맑음대전 6.5℃
  • 구름조금대구 6.9℃
  • 맑음울산 7.5℃
  • 구름많음광주 6.6℃
  • 맑음부산 8.2℃
  • 흐림고창 5.5℃
  • 구름조금제주 10.5℃
  • 맑음강화 4.4℃
  • 구름많음보은 4.6℃
  • 구름많음금산 5.0℃
  • 맑음강진군 7.9℃
  • 구름많음경주시 6.8℃
  • 구름조금거제 7.9℃
기상청 제공

SBN뉴스

배너

【영상】“한산모시 공예마을 체험장 기능 못한다”…서천군, 분석 통한 지원·강사 노력 요구


[앵커]


충남 서천군의회가 지난달 27일에 진행된 회의식 행정감사 1일차에서 한산면에 위치한 공예마을의 운영 방안에 대해 질타했습니다.


공예마을 질의를 맡은 김경제 서천군의회 의원은 체험 공방으로써의 기능 부족과 체험객 유치방안 미흡 등을 꼬집으며 정확한 분석을 통해 공예마을을 활성화 시킬 수 있도록 주문했습니다.


신혜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3월 13일부터 7월 말까지 서천군으로부터 초기 운영 지원을 받은 한산모시 공예마을.


군은 공방 운영 6명에 대한 강사비 및 재료비 6천960만원,  홍보지원 1천140만원, 총8천100만원을 투입했습니다.


김경제 의원은 예산 투입에 비해 공방이 체험장으로써 기능을 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김경제 / 서천군의회 의원
(시범운영기간) 3개월 동안. 이때는 좀 나름대로 체험객이 온 거 같아요. 방문객도 그렇고. 그런데 그 이후에는 냉정하게 말하면 없었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군에 따르면 10월 기준 공예마을 체험객은 총 1만1506명으로 공방시범운영기간의 체험객은 6,841명입니다.


이어 김 의원은 서천의 관광을 책임지는 7개의 시티투어 버스 중 한산모시관을 경유하는 버스는 3대 밖에 없다는 것 역시 말이 안 된다고 질타했습니다.


김경제 / 서천군의회 의원
우리가 이 많은 예산을 (공예마을에) 투자했으면 우리가 뭔가 (신동순 관광축제과장이) 말씀한 시티투어를 (진행)하는데 이렇게 (한산모시관은)몇 대(3대)만 다닙니다는 말씀은 과장으로써는 부적절하다고 봐요. 그것을 어떻게든 끌어들여서 한산모시관을 경유해서 갈 수 있도록 만들어 내야 되는 겁니다.


또 관광객이 공예마을 한 공방 당 5천원 비용을 투자하면서 이곳을 방문할지에 대한 의구심도 드러냈습니다.


김경제 / 서천군의회 의원
체험비가 5,000원 선이죠. 5군데(공방)를 거치려면 최소한 1인당 25,000원 이에요. 체험을 하러 (관광객들이) 전적으로 올 수 있을까요?


신동순 관광축제과장은 시범기간 이후 체험객이 적은 것을 인정하며 현재 체험비용과 관련해서도 고민 중에 있다고 전했습니다.


신동순 / 서천군 관광축제과장
시범기간동안 체험비를 1,000원 받으면서 어쨌든 유치차원에서 했기 때문에 온 것 같고요. 좀 비싼 (체험비)부분은 저희가 고민하고 있습니다.


이에 김 의원은 공방이 자리 잡기위해 강사간의 노력과 그에 걸 맞는 군의 지원방안을 통해 향후 많은 체험객이 방문할 수 있도록 당부했습니다.


김경제 / 서천군의회 의원
우리가 지원이 능사는 아닙니다. 그래도 초기에 자리 잡기 위해서는 본인(강사)들도 노력을 하고 우리 군도 한 기간에 취중 돼서 지원해주려고 하지 말고 우리가 전체적으로 앞으로 어떻게 도와줘야 만이 공방을 살리고 공방을 이용해서 체험객들이 얼마나 많이 올 것인가 여기에 대한 분석을 정확히 해줄 것을 부탁드릴게요.


앞서 김 의원은 모시관 양쪽을 잇는 육교 설치와 관련해 소곡주와 모시를 형상화한 조형물식의 난간을 설치하라고 재차 강조했습니다.


김경제 / 서천군의회 의원
한산모시나 한산소곡주를 자연적으로 광고할 수 있는 어떤 조형물식의 난간을 해주십사 계속 부탁을 드렸어요. 진짜 육교만 봐도 그 자체만 봐도 오고가는 사람들이 이게 한산 모시관이구나 한산이 모시가 유명하고 소곡주가 유명하구나 이걸 보여줄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봐요. 나중에 별도의 조형물을 하면 몇 억을 들여야 해요. 얼마가 더 들어갈지 몰라요


이밖에 공예마을 패키지 운영, 공방 강사 사명감 고취, 체계적인 전통무형문화재 전수 교육 등에 대한 논의도 이어졌습니다.


신동순 과장은 공방 체험 프로그램 활성화 및 지원, 운영 자립화 등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를 통해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전했습니다.
 
SBN뉴스 신혜지입니다.



#서해방송, #서천, #서해신문, #장항, #스카이워크, #국립생태원, #근대문화, #모시, #소곡주, #충남도, #충남도의회, #대전시, #대전시의회, #세종시, #세종시의회, #정부청사, #경찰, #검찰, #감사원, #청와대 감찰, #국립해양생물자원관, #뉴스, #갈대밭, #금강하굿둑, #갯벌, #유네스코, #도시탐험역, #인공습지, #삼성, #송전탑, #서천 김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신수용의 뉴스창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