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2.3℃
  • 구름많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0.9℃
  • 구름많음대구 0.6℃
  • 구름많음울산 2.5℃
  • 흐림광주 3.9℃
  • 구름많음부산 4.0℃
  • 구름조금고창 1.9℃
  • 구름조금제주 8.9℃
  • 구름조금강화 -2.3℃
  • 맑음보은 -3.0℃
  • 구름많음금산 -2.3℃
  • 구름조금강진군 0.6℃
  • 구름많음경주시 -0.6℃
  • 구름많음거제 1.8℃
기상청 제공

배너

【내포】‘고품질 마늘 생산’ 월동 관리에 달렸다

충남농기원, 월동기 습해·병해 예방 당부…피복물·배수로 점검


[sbn뉴스=내포] 손아영 기자 = 충남도 농업기술원 양념채소연구소는 겨울철 마늘 동해·습해 방지를 위해 피복물 및 배수로 점검을 당부했다.

기상청 기상정보(홍성기상대)에 따르면,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 현재까지 평균기온은 2.0℃로 전년보다 1.5℃ 높으며 강수량은 101㎜로 70㎜가 많았다. 

지난해 가을 잦은 강우로 마늘 파종이 늦은 데다 월동 기간 중에도 강우량이 많고, 평균기온이 높아 습해 및 병해충의 피해가 예상된다.

도내에서 생산되는 마늘은 80%가 난지형인 대서종으로 수량은 많지만, 겨울 추위와 병해충에 약한 단점이 있다. 

월동 기간 중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피복물이 바람에 날리지 않도록 고정하고, 기습적인 폭설과 강우에 대비해 배수로를 정비해야 한다.

또 마늘잎이 누렇게 변하면 병해충 피해인지 습해로 인한 생리장해인지 원인을 파악하고, 병해충 피해일 경우 생육재생기인 2월 중순부터 전용약제를 사용법에 맞게 희석해 방제해야 한다. 

도 농업기술원 양념채소연구소 관계자는 “온화한 겨울 날씨로 인해 올봄에는 잎집썩음병, 뿌리응애, 작은뿌리파리 등이 많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돼 세심한 관찰이 필요하다”며 “생육재생기에 접어드는 2월부터 현장 기술지원을 통해 재배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