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1℃
  • 구름많음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4.3℃
  • 흐림대전 23.7℃
  • 흐림대구 24.8℃
  • 흐림울산 21.7℃
  • 흐림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22.1℃
  • 흐림고창 23.5℃
  • 맑음제주 24.1℃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3.1℃
  • 구름많음강진군 27.2℃
  • 구름많음경주시 25.2℃
  • 흐림거제 22.2℃
기상청 제공

신수용의 뉴스창

【단독】이낙연, 당 대표 도전 확정...누가 여당대표 나오나?

-이낙연 의원 7일, 당 대표 출마 공식 선언..."거여 책임있게 운영할것"
-김부겸. 홍영표. 우원식 "대선주자가 당권에 나서는 것 안맞아"
-박범계. 김두관도 주목되는 인물 ...고심하는 중인 듯.

[sbn뉴스=서울] 신수용 대기자 = 국무총리를 지낸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오는 7일 당 대표선출을 위한 8월말 전당대회에 출마를 공식화함으로써 거대 집권 여당의 당 대표 주자군에 관심을 끌고 있다.

이 의원은 1일 국회에서 만난 기자들에게 "지금 상황대로라면 7일쯤 (당 대표 출마 등)내 거취를 밝히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가적 위기에 책임있게 대처해야 한다는 생각을 해 왔다. 또한 초유의 거대 여당을 책임있게 운영하는 일을 외면해서는 안 된다"며 "그 두 가지가 기둥이 될 것"이라고 말해 전대 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당 대표 선출에 누가 거명되나

주목받는 당권 후보로 점쳐졌던 이낙연 의원이 당대표 공식 선언할 뜻을 분명히 함에따라 다른 주자들의 행보도 관심거리다.

​이들의 출마선언의 시기는 21대 원구성이 마무리되고, 오는 3일 제3차 추경안이 국회에서 통과되면 당권 레이스는 본격화할 것으로 보인다.

당 대표 후보로는 이낙연(서울 종로구·5선), 우원식(서울 노원을·4선), 홍영표(인천 부평을·4선)의원과 4선을 지낸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등이 출마를 굳힌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박범계(대전 서을,3선)의원과 경남지사와 행자부장관을 지낸 김두관 (경남 양산시을.재선)의원 등도 주변의 권유를 받고 있다.​

​출마를 공식화를 직접언급한 후보는 이낙연 의원밖에 없지만 물밑 경쟁은 치열하다.

김부겸 전 의원 역시 다음 주 쯤 당 대표 출마를 공식화 한다는 방침이다.

홍영표·우원식 의원 역시 이낙연 의원 출마 이후에 출마 선언을 할 것으로 보인다.

홍 의원실 관계자는 한 언론에서 "후보들 중 가장 연장자인 이낙연 의원이 발표를 한 뒤 출마를 공식 선언하는 것이 맞다고 본다"고 언급했다.

이낙연 의원은 매일같이 의원들 모임에 참석하며 행보를 넓혀가고 있다.

13개월 째 차기대선주자 선호도 1위로 전국적인 인지도가 높은 이 의원은 당 대표를 통해 당내 지지기반이 약한 자신의 취약점을 보완한다는 것이다.

이 의원의 약점은 당내에 확고한 지지계파가 없고, 자신의 세력도 없는 만큼 이를 보완하기 위해 최근 의원들을 접촉하는 것이다.

김부겸 전 장관도 당 대표 출마행보에 잰걸음이다. 김 전 장관은최근 민주당 의원들에게 수시로 전화를 돌려 지지를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장관은 대권주자들이 당권에 나서면 안된다며 자신이 당 대표가 되면 대권 불출마를 제시, 배수진을 쳤다.

홍영표·우원식 의원 역시 최근 의원들과의 만남을 자주 갖고 있다. 


홍·우 의원도 김 전 장관과 같이 대권 주자들이 당권에 나서면 안 되는 이유, 21대 국회에서 여당 대표의 역할 등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이낙연에 김부겸 강한 도전...변수는 온라인 투표

◆ '대세는 이낙연'…온라인 전당대회도 변수로 작용할 듯

당 안팎에서는 이낙연 의원이 당권 행보에 우위를 점하지만 김 전 장관의 강한 도전을 받게 될 것이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이 의원의 우세론을 점치는 측은 범진보 진영에서 가장 유력한 1위 대권 주자인데다 13개월간 차기 대선 주자 선호도 1위를 내세우고 있다.

이들은 이 의원이 당권 도전에 실패한다면 진보 진영의 대선판도 흔들릴 수밖에 없는 만큼 차기 정권 창출을 위해 대세론이 유지될 것이고 관측하고 있다.

이 의원측 지지자라는 여권 핵심인사는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13개월 째 선두가 유지되는 범진보측 인사가 있느냐"라며 "당 대표로서 차기 대권 준비 등을 당내 지지기반도 확고히 다질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그러나 반 이낙연 측 관계자는 원외의 김 전 장관과 홍·우 의원은 대권 주자가 당권에 나서는 것을 반대하는데 뜻을 같이하는 만큼 3명이 단일화할 경우 해볼만한 레이스가 될 것이라고 했다.

대권 주자는 대권 주자로 행보를 해 나가고, 당 대표는 거대 여당을 적극 관리, 운영하는 것이 문재인 정부를 지원하는 길이라며 이 의원의 주장에 선을 긋고 있다.

변수는 또한 코로나19 여파로 이번 더불어민주당의 전당대회는 온라인으로 치러진다.

때문에 종전에 대면과 안면의 전당대회가 이번에는 온라인 투표로 치러지는 만큼 양상을 달라질 수 있다고 했다.


한 여권인사는 한 언론의 인터뷰에서 "이전에 현장에서 전당대회를 하면 국회의원이 자신 지역구에 있는 당원들에게 한 후보를 밀어줄 것을 강력히 요구할 수 있었다"며 "하지만 온라인 투표를 하게 되면 그런 전략이 먹히지 않는다"고 말했다.

또한 "투표의 익명성이 커지는 만큼 개개인의 의사가 더 많이 반영될 것"이라며 "그런 차원에서 당내 세력이 부족한 이낙연 의원이 크게 유리하지 않을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밖에 친노친문계열로 분류되는 박범계 의원과 김두관 의원도 당내 인사들로부터 강한 당권 도전 권유를 받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그러나 당사자들은 이에 대해 아직 검토 중으로만 알려지고 있다.


#서해방송, #sbn뉴스, #서천, #서천군, #서천군의회, #보령, #보령시, #보령시의회, #대천, #대천해수욕장, #천안, #천안시, #천안시의회, #아산, #아산시, #아산시의회, #당진, #당진시, #당진시의회, #왜목마을, #서산, #서산시, #서산시의회, #육쪽마늘, #태안, #태안군, #태안군의회, #안면도, #홍성, #홍성군, #홍성군의회, #예산, #예산군, #예산군의회, #예당호흔들다리, #청양, #청양군, #청양군의회, #칠갑산, #공주, #공주시, #공주시의회, #백제보, #부여, #부여군, #부여군의회, #계룡, #계룡시, #계룡시의회, #논산, #논산시, #논산시의회, #탑정호, #금산, #금산군, #금산군의회 #인삼, #서해신문, #장항, #스카이워크, #국립생태원, #근대문화, #모시, #소곡주, #충남도, #충남도의회, #충남도교육청, #대전시, #대전시의회, #대전시교육청, #유성구, #유성구의회, #대덕구, #대덕구의회, #동구, #동구의회, #중구, #중구의회, #서구 #서구의회, #세종시, #세종시의회, #세종시교육청, #정부청사, #경찰, #검찰, #감사원, #청와대 감찰, #청와대 청원, #국립해양생물자원관, #뉴스, #갈대밭, #금강하굿둑, #갯벌, #유네스코, #도시탐험역, #인공습지, #삼성, #송전탑, #서천 김, #현대, #강남 아파트, #부동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