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1.5℃
  • 맑음강릉 13.4℃
  • 박무서울 13.9℃
  • 연무대전 13.7℃
  • 맑음대구 13.2℃
  • 맑음울산 13.6℃
  • 연무광주 15.3℃
  • 맑음부산 15.9℃
  • 흐림고창 12.1℃
  • 구름조금제주 16.1℃
  • 구름조금강화 13.9℃
  • 구름많음보은 9.1℃
  • 맑음금산 9.7℃
  • 흐림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0.6℃
  • 구름조금거제 12.9℃
기상청 제공

배너

【산업】‘해상풍력 사업 탄력받나’...군산시, 2년간 국비 35억 투입해 적합지 발굴 나서


[sbn뉴스=군산] 조주희 기자 = 전북 군산시가 야심차게 추진하는 해상풍력 사업이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군산시는 25일 해상풍력 적합 입지의 풍황자원과 해양환경, 지역 커뮤니티 등을 조사하는 산업통상자원부 ‘공공주도 해상풍력 적합 입지 발굴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군산 해역 내의 해상풍력 사업추진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여 해상풍력 사업의 선도적인 역할 담당과 명실상부한 재생에너지 중심 도시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에 따르면 ‘공공주도 해상풍력 적합 입지 발굴 공모사업’은 지난 7월 정부가 발표한 한국형 뉴딜 사업의 하나인 사업으로 산업부·해수부·환경부 공동으로 진행, 오는 2022년까지 2년간 국비 35억 원이 투입된다.

주요 사업내용은 군산 해역 내 풍황계측기 2~3기를 설치해 풍황자원과 해양환경, 지역 커뮤니티 등을 조사해 어업 영향이 적으면서 해상풍력 사업의 적합한 부지를 발굴하는 것이다.

시는 그간 해상풍력과 연계한 수산업 활성화 사업 발굴, 어촌계 등 수산업 종사자와의 지속적인 소통 및 재생에너지 사업의 시민 참여 플랫폼인 전담기관 설립 등 지역 내 기반을 조성하는 데 주력해왔다.

내년 착공을 앞둔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과 함께 대규모 해상풍력 사업까지 순항을 예고하면서, 지역 경제 회복을 위한 또 한 번의 전환점이 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이번 사업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신 수협 어촌계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시의 배후 항만, 조선 기자재 기업 등 해상풍력 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계기로 지역 경제 회복의 견인차 구실을 할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지역의 재생에너지 사업을 통한 그린 뉴딜 실현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