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8.7℃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8.7℃
  • 구름조금울산 11.8℃
  • 맑음광주 10.2℃
  • 구름많음부산 13.3℃
  • 구름조금고창 5.8℃
  • 구름조금제주 15.9℃
  • 맑음강화 7.6℃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6.5℃
  • 구름조금경주시 8.9℃
  • 구름조금거제 10.8℃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북한, 공무원 피격 사과 이틀 만에 “영해 넘지 말라” 경고


[sbn뉴스=서울] 신수용 대기자 = 북한이 소연평도 인근에서 해수부 공무원 피격사건에대해 사과한 지 이틀만인 27일 '영해를 침범하지 말라'며 경고문을 보내왔다.

북한은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공개한 경고문에서 우리측이 숨진 공무원 시신수색과정에서 북측 영해 침범하고 있다며 중단하라고 요구, 자칫 충돌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북한은 자신들도 수색을 전개할 것이고 시신을 수습하면 남측에 송환할 절차와 방법을 생각해 뒀다고 주장했다. 

특히 남측이 영해를 침범할 경우 “또 다른 불미스러운 사건을 예고하게 하고 있다”며 으름장을 놓았다.

[북한의 ‘남조선 당국에 경고한다’는 제목의 보도 전문]

남조선당국에 경고한다

 지난 25일 우리는 현 북남관계국면에서 있어서는 안 될 불미스러운 사건이 발생한 것과 관련하여 남측에 벌어진 사건의 전말을 조사통보하였다.

그리고 최고지도부의 뜻을 받들어 북과 남 사이의 신뢰와 존중의 관계가 그 어떤 경우에도 절대로 훼손되는 일이 추가 발생하지 않도록 필요한 안전대책들을 보강하였다.

우리는 서남해상과 서부해안 전 지역에서 수색을 조직하고 조류를 타고 들어올 수 있는 시신을 습득하는 경우 관례대로 남측에 넘겨줄 절차와 방법까지도 생각해두고 있다.

그러나 우리 해군 서해함대의 통보에 의하면 남측에서는 지난 9월 25일부터 숱한 함정, 기타 선박들을 수색작전으로 추정되는 행동에 동원시키면서 우리측 수역을 침범시키고 있으며 이같은 남측의 행동은 우리의 응당한 경각심을 유발시키고 또 다른 불미스러운 사건을 예고케 하고 있다.

우리는 남측이 자기 령해에서 그 어떤 수색작전을 벌리든 개의치 않는다.

그러나 우리측 령해침범은 절대로 간과할수 없으며 이에 대하여 엄중히 경고한다.

우리는 남측이 새로운 긴장을 유발시킬 수 있는 서해해상군사분계선 무단침범행위를 즉시 중단할 것을 요구한다.

주체109(2020)년 9월27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