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8℃
  • 구름조금강릉 18.3℃
  • 맑음서울 19.9℃
  • 맑음대전 20.1℃
  • 맑음대구 18.0℃
  • 맑음울산 19.2℃
  • 구름조금광주 20.6℃
  • 맑음부산 20.3℃
  • 맑음고창 20.7℃
  • 맑음제주 22.8℃
  • 구름조금강화 18.8℃
  • 맑음보은 15.8℃
  • 맑음금산 16.0℃
  • 맑음강진군 18.1℃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9.5℃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경제> 대전시, 소상공인 지원 예산 368억 확보...어떤 정책 펼치나

[sbn뉴스=대전] 권주영 기자 = 대전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368억 원의 추경 예산을 확보했다.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은 '고용유지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등 10개의 신규 사업을 위해 69억 원을 확보했으며, 온통대전 발행 등 기존 8개 사업에 총 299억 원을 증액했다.

사업별로 살펴보면, 1인 자영업자 병원 입원시 생활임금을 지원해 주는 대전형 유급 병가제 추진을 위해 조례를 제정하고 2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으며, 준비 절차를 거쳐 오는 9월부터 시행할 계획이다.

건강보험 지역가입자 중 기준 중위소득 150%이하 소상공인은 입원 시 하루 8만1610원의 생활임금을 최대 11일까지 지급받게 된다.

버팀목자금 등 정책 사각지대에 놓인 노점상의 소득안정 지원 사업비 1억7950만원, 고용유지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사업비 40억 원도 신규로 확보했다.

올해 3월 1일 이후 사업자 등록을 신청한 노점상에 대해서는 1인당 50만 원씩 지원받게 되며, 고용원이 있는 소상공인은 3개월 고용 유지 시 사회보험료 사용자부담금을 업체당 최대 50만 원 지원받게 된다.

전통시장·상점가 주차환경 개선 사업과 전통시장 온통대전 사용시 3%의 캐시백 추가 적립 비용 등에는 총 23억7000만 원을 신규 반영 또는 증액한다.

이와 함께, 온통대전 발행액 규모 확대 250억 원, 경영개선자금 이차보전비 11억 원, 노란우산공제 정액 장려금 6억 원 등도 증액했다.

또한,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대전신용보증재단 사옥으로 이전하기 위한 임차료, 금융소외계층에 대한 금융복지 상담사 배치, 소상공인 지원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비 등 3억3200만 원을 확보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소상공인이 매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지만 예전처럼 지역경제의 중추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현장에서 필요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예산이 최우선적으로 확보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