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9℃
  • 흐림강릉 6.0℃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4.3℃
  • 흐림대구 6.8℃
  • 구름많음울산 8.0℃
  • 박무광주 6.4℃
  • 구름많음부산 7.5℃
  • 흐림고창 5.1℃
  • 박무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2.9℃
  • 흐림보은 1.6℃
  • 흐림금산 3.7℃
  • 구름조금강진군 7.1℃
  • 구름많음경주시 7.4℃
  • 흐림거제 7.7℃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정가> 권영세 "국힘 입당, 정치하는게 좋다", 윤석열 "국힘 입장 경청할 것"


[sbn뉴스=서울] 이정현 기자 = 범보수 진영 유력 대선주자로 분류되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국민의힘 대외협력위원장인 권영세 의원이 3일 저녁 서울의 한 식당에서 회동을 했다.


만찬을 겸한 회동은 권 의원이 약속 장소에 먼저 도착했고,  2분 뒤에 윤 전 총장을 맞았다.

두 사람은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 문제등을 두고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눌 것이라고 말했다.

권 의원은 만찬 전에 기자들에게 "우리(국민의힘) 당으로서는 하루라도 빨리 윤 전 총장이 입당하는 것이 좋겠다"라며 "압박하는 것도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저와 오랜 (친분이 있는) 관계여서 새로운, 힘든 길을 가시는 동안 탄압도 받고 힘든 일을 많을 텐데 위로도 드리려고 한다"고 했다.

또한 "(윤 전 총장이 국민의힘에)입당해서 정치하는 게 좋을 것 같다는 조언을 전하고 윤 전 총장의 생각을 듣겠다"고 설명했다.

권 의원은  "우리 당에 ( 윤 전 총장이)부탁하고 싶은 부분은 잘 듣고 그것을 당에도 잘 전달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만찬 회동에 대해 권 의원은 "대외협력위원장을 맡은 뒤 윤 전 총장을 빨리 만나야겠다 싶어서 (윤 전 총장의 대선출마 선언일인) 6월 29일 전에 연락했다"고 설명했다.

윤 전 총장은 이에 대해 "(국민의힘)당의 상황을 아는 것도 필요하고 저도 말씀드릴 게 있을 것 같다"며 "일단 오늘은 기본적인 입장을 얘기하는 자리로 이해해달라"고 소개했다.

그는 "오늘은 주로 권 의원으로부터 국민의힘의 입장을 많이 듣고 경청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