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8.9℃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6.1℃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1.6℃
  • 맑음광주 -1.6℃
  • 맑음부산 0.3℃
  • 구름조금고창 -2.6℃
  • 흐림제주 4.7℃
  • 맑음강화 -7.5℃
  • 맑음보은 -7.3℃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3.9 대선> 尹, 광주 5·18 참배…"제 발언에 상처받은 모든 분께 머리 숙여 사과" (전문)


[sbn뉴스=서울] 신경용 대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10일 지난 경선과정에서 자신의 '전두환 옹호' 논란 발언에 대해 "저의 발언으로 상처받은 모든 분께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오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저는 40여 년 전 5월의 광주시민들이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해 피와 눈물로 희생한 것을 똑똑히 기억하고 있다"며 이처럼 밝혔다.

그는 낭독한 입장문을 통해 "제가 대통령이 되면 슬프고 쓰라린 역사를 넘어 꿈과 희망이 넘치는 역동적인 광주와 호남을 만들겠다"고 언급했다.

이어 "광주의 아픈 역사가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역사가 됐고 광주의 피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꽃피웠다"면서 "그러기에 이 시대를 사는 우리는 모두 5월 광주의 아들이고 딸"이라고 역설했다.

윤 후보는 "여러분께서 염원하시는 국민 통합을 반드시 이뤄내고 여러분께서 쟁취하는 민주주의를 계승 발전시키겠다"고 거듭 사과했다.

그는 이날 5·18 민주묘지 추모탑에 헌화·분향하려 했으나 반대하는 시민들에 가로막혀 추모탑 입구 참배광장에서 묵념으로 참배를 대신했다.

윤 후보는 참배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오늘 이 순간 사과드리는 것으로 끝나는 게 아니라 상처받은 국민, 특히 광주 시민 여러분께 이 마음을 계속 갖고 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추모탑 앞까지 나아가지 못한 데 대해 "항의하는 분들의 마음을 십분 이해한다"라며 "5월 영령들에게 분향하고 참배하면 더 좋았을 텐데, 그래도 많은 분이 협조해주셔서 분향은 못 했지만, 사과드리고 참배할 수 있었던 게 다행"이라고 덧붙였다.


'자작극이라는 비판이 있다'는 기자 질문에 윤 후보는 "저는 쇼는 안 한다"고 답했다.

그는 또 '여태 한 발언 중 후회되는 건 없다고 한 입장은 여전한가'라는 질문에 "발언이 잘못됐고, 그 발언으로 다른 분께 상처를 줬으면 그에 대해 질책받고 책임져야 하는 것"이라며 "후회라는 게 의미가 없다는 말"이라고 했다.

윤 후보는 "5·18 정신이라는 것은 자유민주주의 정신이고, 우리 헌법 가치를 지킨 정신이므로 당연히 개헌 때 헌법 전문에 반드시 올라가야 한다고 전부터 늘 주장해왔다"고 강조했다.

또한 "5·18 정신이 자유민주주의 정신이므로 어느 정도 역사에 대한 평가는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러나 그 본질을 허위사실과 날조로 왜곡하는 건 우리 사회의 자유민주주의를 훼손하는 것이므로 허용돼선 안 된다"고 덧붙였다.

윤 후보는 5·18 민주묘지 방명록에 "민주와 인권, 5월 정신 반듯이 세우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앞서 윤 후보는 지난달 19일 부산에서 당원들을 만나 "전두환 대통령이 군사 쿠데타와 5·18만 빼면 정치는 잘했다고 말하는 분이 많다"고 발언, 전 전 대통령을 옹호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그러자 사흘 뒤 유감을 표명하고 송구하다는 뜻도 밝혔으나, 캠프 실무진이 윤 후보의 반려견에게 '사과'를 주는 사진을 인스타그램 계정에 게시, 큰 논란을 빚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입장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사랑하는 광주 시민 여러분! 저의 발언으로 상처받으신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저는 40여 년 전 5월의 광주 시민들이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해 피와 눈물로 희생하는 것을 똑똑히 기억하고 있습니다.

광주의 아픈 역사가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역사가 되었고 광주의 피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꽃피웠습니다. 그러기에 이 시대를 사는 우리 모두는 5월 광주의 아들이고 딸입니다.

제가 대통령이 되면 슬프고 쓰라린 역사를 넘어 꿈과 희망이 넘치는 역동적인 광주와 호남을 만들겠습니다. 지켜봐 주십시오. 여러분께서 염원하시는 국민 통합을 반드시 이뤄내고 여러분께서 쟁취하신 민주주의를 계승, 발전시키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