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5.0℃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7.0℃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2.2℃
  • 맑음광주 -2.3℃
  • 맑음부산 -0.7℃
  • 구름많음고창 -3.3℃
  • 흐림제주 4.7℃
  • 맑음강화 -8.2℃
  • 맑음보은 -8.0℃
  • 맑음금산 -6.9℃
  • 맑음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문화> 태안 고남패총박물관 증축 ‘청신호’…문체부 타당성 사전평가 통과


[sbn뉴스=태안] 나영찬 기자 = 충남 태안군 고남패총박물관의 증축에 청신호가 켜졌다.

군은 고남패총박물관 증축 건이 지난 9일 문화체육관광부 공립박물관 설립 타당성 사전평가(서면·현장·최종평가)를 통과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로써 지난 2002년 건립돼 내년 개관 20주년을 맞는 고남패총박물관이 확 트인 문화공간으로 새롭게 탈바꿈될 것으로 전망된다.

사업이 최종 확정되면 2023년부터 2025년까지 1·2 전시관을 연결·통합하고 879㎡를 증축하는 공사에 돌입하게 된다고 군은 설명했다.

군에 따르면 고남면 고남리에 자리한 고남패총박물관은 빗살무늬토기와 패총 등 신석기시대 및 청동기시대의 유물과 시대에 따른 변화를 확인할 수 있는 공간으로 현재 2개 전시관으로 구성돼 있다.

박물관 1전시관과 2전시관이 분리돼 관람객 이용이 어렵고 교육·체험 공간이 부족한 데다 연말 국도 77호선 개통으로 관람객 증가가 예상돼 군은 지난 2018년부터 박물관의 증축을 추진해 왔다.

지난해 평가인증을 통과해 문체부의 설립타당성 사전평가 대상 자격을 받은 후 올해 상반기 사전평가에서 고배를 마셨지만, 절치부심해 하반기 재도전에 나섰다.

이에 문체부는 지난 8월 1차 서면평가와 9~10월 현장평가 및 최종 심사를 거쳐 증축을 사전 승인했다.

사업이 확정되면 군은 2023년 1월부터 25년 말까지 국비 27억여 원을 포함한 총 68억 84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증축 공사에 나설 예정이다.

군은 분리된 두 전시관을 하나로 연결·통합해 현재 1610㎡ 면적인 전시공간을 2489㎡로 늘린다는 방침이다.

또 방송시설을 갖춘 오픈 스튜디오를 구축해 고유 콘텐츠를 제작하고 미래형 전시·유물·보존 시설 확충을 통해 박물관의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주차공간 확보를 위해 고남리 610번지 일원 2979㎡의 토지를 매입해 현재 34면 규모의 주차장을 84면으로 늘리기로 하는 등 관람객들의 편리한 이용을 도모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증축과 더불어 학예연구사를 늘리고 패총유물을 수집하는 등 콘텐츠 확보에도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