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2.1℃
  • 서울 -2.2℃
  • 구름많음대전 1.8℃
  • 구름조금대구 4.4℃
  • 맑음울산 4.2℃
  • 광주 3.3℃
  • 맑음부산 5.4℃
  • 흐림고창 2.0℃
  • 흐림제주 6.7℃
  • 구름많음강화 -2.6℃
  • 구름많음보은 0.6℃
  • 구름많음금산 1.6℃
  • 흐림강진군 4.3℃
  • 구름조금경주시 3.7℃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코로나19> 위증증 환자 확산 우려 지적한 문 대통령...정부 대책은


[sbn뉴스=서울] 신경용 대기자 = “위중증 환자가 빠르게 늘어나서 상황이 빠듯하게 된 것이 조금 염려스럽다”, “병상을 빠르게 늘리고 의료인력을 확충하고, 추가접종을 빠르게 진행해 접종효과를 높여 주는 것이 필요하다.”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저녁  KBS를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된 ‘국민과의 대화’에서 “확진자 수 증가는 단계적 일상 회복에 들어갈 때 미리 예상했던 숫자이다. 정부는 5000명 내지 1만 명까지 늘어날 수 있다고 보고 대비해 왔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이 이처럼 언급할 만큼 코로나19 위중증 확자 대책마련이 시급하다.

22일 정부가 밝힌 코로나19 감염상태는 확산세가 주간 일평균 위중증 환자가 11월 들어 3주 연속 증가세다.

전해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중대본 모두발언에서 "최근 한 주간 일평균 위중증 환자 수는 498명으로 11월 첫 주부터 3주 연속 증가하고 있다"고 보고했다.

그는 "중증환자 규모와 평균 병상 가동률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정부는 병상 확보 및 의료인력 확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고위험군에 대한 추가접종 확대를 통해 중증 환자 수를 최대한 줄여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접종 완료 후 면역력 저하가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는 요양병원·시설 입소자에 대해서는 적극적 독려를 통해 추가접종 동의율을 높이겠다"면서 "접종 기간 단축에 따른 추가접종 대상자에 대해 접종이 조기에 완료될 수 있도록 방문 접종 인력을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 2차장은 "접종 완료자에 한해 허용되던 '접촉 면회'를 잠정 중단하고, 요양병원별로 전담 공무원을 1대 1로 매칭하는 '요양병원 책임제'를 통해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에 대한 철저한 관리를 이행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이날부터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지역 각급 학교의 전면등교가 시작됨에 따라 전 2차장은 철저한 방역관리도 언급했다.

그는 "정부는 수도권지역 과대·과밀 학교 600여 개소에 지원한 방역 인력 1800여 명을 활용해 학교시설 방역에 만전을 기해 나가겠다"며 "학원, PC방, 노래연습장 등 감염 우려가 큰 학교 밖 시설에 대해서는 지자체와 교육청, 학부모 등 약 1300여 명이 참여하는 '학교 생활방역 지도점검단'을 연말까지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이밖에 대전·세종·충남과 서울·경기 등 6개 시도에서 운영 중인 '선제적 코로나19 검사 이동 검체팀'을 연말까지 확대 운영할 계획도 소개했다.

또한, 안정적 감염병 관리를 위해 인력확충 기반을 강화하겠다고 전 2차장을 말했다.

전 2차장은 "올해 시군구 보건소에서 진단 검사 및 역학조사 등의 업무를 담당할 800여 명의 인력이 충원될 수 있도록 한 데 이어, 내년에도 750여 명이 추가 확보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여기에다 "'중증 환자 전담 간호사 양성사업'을 통해 2022년 초까지 200여 명의 전담 간호인력을 추가 확보하고 관련 상황을 고려해 사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