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6.9℃
  • 구름많음강릉 20.8℃
  • 구름많음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19.9℃
  • 흐림대구 17.8℃
  • 흐림울산 17.1℃
  • 흐림광주 22.5℃
  • 흐림부산 18.3℃
  • 흐림고창 23.5℃
  • 흐림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25.5℃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8.3℃
  • 흐림강진군 19.7℃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속보> 김태년, '내로남불' 박주민 공개 경고…朴 "다시 한번 사죄"


[sbn뉴스=서울] 신수용 대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대표 직무대행은 1일 임대차3법의 국회통과 한 달전 월세 인상으로 논란을 빚은 같은당 박주민 의원에게 공개 경고를 보냈다. 


허영 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김 대표대행이 박 의원에게 전화해 당 차원의 강한 경고를 전달했고, 자성을 촉구했다"고 전했다.

그러자 박 의원은 "다시 한번 사죄한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또 페이스북의 입장문에서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 캠프 홍보디지털본부장직에서 사임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국민과 당의 질책을 무겁게 받아들이며, 국민이 느꼈을 실망감에 다시 한번 사죄드린다"며 "비록 직은 내려놓지만, 박 후보의 승리를 위해 할 수 있는 역할은 어떠한 것도 마다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의 대표발의자인 박 의원은 '임대차 3법' 통과 약 한 달 전인 지난해 7월 자신의 서울 중구 신당동 아파트(84.95㎡)의 임대계약을 새로 체결하면서 임대료를 보증금 1억원에 월세 185만원으로 책정했다.

기존 계약은 보증금 3억원에 월세 100만원이었는데, 작년 9월 시행된 개정 시행령의 전·월세 전환율 2.5%를 적용하면 인상 폭이 26.6%에 이른다는 점에서 '내로남불' 비난이 일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