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7.3℃
  • 구름조금강릉 27.7℃
  • 흐림서울 27.4℃
  • 구름많음대전 28.3℃
  • 구름많음대구 26.4℃
  • 흐림울산 26.0℃
  • 흐림광주 25.9℃
  • 흐림부산 26.9℃
  • 흐림고창 26.0℃
  • 제주 29.1℃
  • 구름많음강화 26.7℃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6.0℃
  • 흐림거제 26.9℃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사회>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국가 계획 반영돼야" 충청·경북 12개 시군, 국토부에 서명부 전달


[sbn뉴스=세종] 권주영 기자 = 충남, 충북, 경북 등에 속한 12개 시군이 중부권 동서횔단철도 사업의 국가 계획 반영을 위해 서명부를 전달했다.

24일 12개 시군 협력체는 정부세종청사를 찾아 300만 주민들의 사업 추진 염원을 담은 서명부를 국토교통부에 전달했다.

이날 서명부 전달식에는 12개 시군 협력체 대표인 박상돈 천안시장과 울진군수, 문경시장, 영주시장, 봉화군수 등이 참여했다.

12개 시군 협력체는 이달 1일부터 21일까지 수기와 온라인 서명운동을 벌여 22만 명의 서명을 받았다.

시군 협력체 대표단은 국토교통부 철도정책과 관계자와 만나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통과지역 12개 시군 주민들의 염원을 전달하고, 국토균형발전 및 문재인 대통령의 19대 대선공약이자 100대 국정과제 달성을 위해 중부권 동서횡단철도가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상돈 협력체 대표(천안시장)는 “정부의 국정목표 중 하나인 ‘전국이 고르게 발전하는 지역’을 달성할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을 위해 지역 국민 300만 명의 염원을 서명부에 담았다”며 “국민과의 약속이 반드시 지켜질 수 있도록 6월 최종 확정 고시 전까지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의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 신규사업 반영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군 협력체는 지난달 22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공청회에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사업이 추가 검토사업에 포함됨에 따라 지난 14일 국회의사당 광장에서 연석회의 및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서명운동을 펼치는 등 신규사업 반영을 촉구해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