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5.6℃
  • 구름많음강릉 25.5℃
  • 박무서울 24.9℃
  • 구름많음대전 26.1℃
  • 흐림대구 24.0℃
  • 흐림울산 23.7℃
  • 흐림광주 24.0℃
  • 박무부산 24.8℃
  • 흐림고창 23.9℃
  • 제주 27.9℃
  • 구름많음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24.5℃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25.7℃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속보> 서욱 국방, 공군 부사관 사망에 대해 어떤 사과 내놨나


[sbn뉴스= 서울] 신경용 기자 = 서욱 국방부 장관은 9일 "최근 공군 성추행 피해자 사망 사건 등으로 유족과 국민 여러분께 큰 심려를 끼쳐드리게 되어 매우 송구하다"고 사과했다.


피해자가 성추행 후 극단적 선택을 한 지  18일 만이다.

서 장관은 이날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국방부 장관으로서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서 장관은 "국방부에서 본 사건을 이관하여 수사를 진행하고 있는 만큼,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회유·은폐 정황과 2차 가해를 포함해 전 분야에 걸쳐 철저하게 낱낱이 수사하여 엄정하게 처리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군내 성폭력 사건 대응 실태와 시스템을 재점검하여 근본적인 개선책을 마련하겠다"며 "민간 전문가들이 동참하는 민·관·군 합동기구를 조속히 구성하여, 이번 계기에 성폭력 예방제도, 장병 인권보호, 군 사법제도, 군 조직 문화 등 병영 전반에 대해 종합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서 장관은 "국민 여러분께 큰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거듭 송구한 말씀을 드린다"며 "군 통수권자인 대통령께서 우리 군의 자정 의지와 능력을 믿어주신 만큼, 국민의 요구와 눈높이에 맞춰 정의와 인권 위에 '신 병영문화'를 재구축하는 사명을 완수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충남서산 공군 제20전투비행단소속 한 부사관은 지난 3월 초 같은 부대 중사에게 성추행 피해를 당한 뒤인 지난 달 22일 비행단 관사에서 숨진 채 발견, 남편이 신고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