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6.8℃
  • 구름조금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26.0℃
  • 구름조금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3.4℃
  • 구름조금광주 26.7℃
  • 구름조금부산 26.0℃
  • 구름조금고창 27.6℃
  • 구름조금제주 30.9℃
  • 구름많음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4.4℃
  • 구름조금금산 25.3℃
  • 구름많음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5.4℃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보건·방역

배너

【시사】<의료> 충남 병원선 설계 마무리 단계...120억 들여 내년 말 준공


[sbn뉴스=내포] 손아영 기자 = 충남도가 새로 건조하는 병원선의 설계 마무리 단계에 들어간다.

9일 충남도는 도청 소회의실에서 '병원선 충남501호 대체건조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현재 운영 중인 병원선 충남 501호는 지난 2001년 2월 건조돼 20년 간 섬 주민들의 건강지킴이 역할을 수행했다. 6개 시군 31개 도서지역을 순회하며 3600여 주민(지난해 진료 누적 22만2321명)의 건강을 지켰다.

하지만 최근 선박 노후화로 안전‧감항성 저하 등 매년 선박 수리비용이 증가해 대체 건조를 추진 중이다.

충남도는 이번 용역을 통해 도서지역의 낮은 수심 등 지역적 특성을 고려한 워터제트 추진기를 탑재하는 등 서해안에 적합한 병원선을 건조토록 했다.

또 도서민이 원하는 물리치료실을 신설하고, 정부 정책에 발맞춰 환경친화적인 장비가 설치된 최신의 병원선으로 설계했다.

진료실 상부 층에는 도민 건강방을 신설해 각종 전염병 예방 관리 및 보건의료 교육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도는 병원선 건조를 위해 120여억 원(설계비 제외)을 투입, 올해 하반기 착공해 내년 말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