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6℃
  • 흐림강릉 16.2℃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21.8℃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7.5℃
  • 흐림광주 21.6℃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1.0℃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19.4℃
  • 맑음강진군 20.1℃
  • 흐림경주시 16.8℃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청와대> 문 대통령, 16일 정세균 총리 변창흠 장관 등 5∼6개부처 '중폭 개각' 유력

같은날 청와대 수석 보좌관 등 참모진도 개편할 듯
후임 총리 충남 보령 출신 이태복 전복지, 김부겸 전 행안부장관 거명


[sbn뉴스=서울] 신수용 대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내넌 3.9 제 20대 대선출마를 위해 사의를 표명한 정세균 국무총리 교체를 포함한 개각을 단행할 것으로 15일 전해졌다. 


문 대통령은 또 청와대 수석비서관등 청와대 참모진 개편도 같은 날 이뤄질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안팎에서는 이날  "문 대통령이 4.7 재보선 참패등을 계기로 국정쇄신등을 위해  16일 국무총리등을 교체하는 개각을 단행할 가능성을 배제할 수없다"는 말이 나돈다.

이런 가운데  청와대 관계자도 이날 오후 <본지>와의 통화에서  "정 총리가 내년 대선출마를 위해, 변창흠 국토부장관은 LH(한국토지공사)사태로 이미 문 대통령에게 각각 사의를 표했다"라며 "이르면 내일(16일) 공식 발표가 있을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청와대는 정 총리의 사퇴를 발표하면서 후임 총리 후보자를 지명할 것으로 알려졌다. 

후임 총리로는 충남 보령출신의 이태복 전 보건복지부장관과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등 4-5명의 이름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그러나 후임총리를 놓고 문 대통령이 막판까지 고심을 거듭하는 것으로 알려져 새인물이 중용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총리 교체와 함께 5∼6개 부처의 개각이 예상된다. 

개각 대상 부처로는 국토교통부, 고용노동부, 산업통상자원부, 해양수산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등이 거명되고 있다.

당초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의 교체 가능성이 거론됐으나, 정 총리 사퇴에 따른 공백을 메우기 위해 일단 유임키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럴 경우 새총리의 국회인사청문회등의 절차가 마무리되어 임명되기 까지 홍 부총리가 총리대행을 맡게 된다. 

이와 함께 청와대 일부 수석 및 비서관 교체도 동시에 이뤄질 전망이다. 

청와대는 당초 개각후 청와대 참모진 개편, 그리고 새총리지명등  순차적인 인사절차를 검토했으나, 4,7재보선참패에따른 여권 쇄신 의지를 감안해 같은 날 단행할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참모진 중에서는 최재성 정무수석이 청와대를 떠나고, 그 자리를 이철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채우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윤창렬 사회수석을 포함한 일부 수석이 교체 대상에 포함될 수 있다.

윤 수석이 교체될 경우 코로나19 백신 수급 문제와 관련지어 해석될 수 있어 주목된다.

민정라인이나 홍보라인의 일부 인사들이 바뀔 것이라는 얘기도 있다고 일부 언론은 관측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