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4℃
  • 구름조금강릉 9.7℃
  • 구름많음서울 15.4℃
  • 구름많음대전 14.2℃
  • 흐림대구 12.7℃
  • 흐림울산 12.8℃
  • 흐림광주 15.6℃
  • 흐림부산 13.0℃
  • 흐림고창 14.9℃
  • 제주 14.2℃
  • 맑음강화 16.2℃
  • 구름조금보은 12.1℃
  • 흐림금산 13.5℃
  • 흐림강진군 15.5℃
  • 흐림경주시 12.4℃
  • 흐림거제 13.9℃
기상청 제공

배너

【국감】또, 국감 중에 게임 하다 걸린 강훈식…강훈식 “반성하고 자숙”


[sbn뉴스=천안] 이정현 기자 =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재선.충남 아산을)이 22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산자위) 국정감사 도중 모바일 게임을 하는 장면이 포착, 야권이 이를 강력 비판했다.

이번 강 의원이 국감 중에 게임하다 포착된 것은 지난 2017년 국감 때도 다른 의원의 질의시간에 모바일 게임을 하는 모습이 카메라 잡혀 물의은데 이어 두번 째다.

그러자 강 의원은 즉시  “오늘 제가 국회 (산자위 국감장)에서 모바일 게임을 한 사실이 언론에 보도됐다"라며 "두말할 여지 없이 제가 잘못한 일”이라며 사과했다.

그는 “반성하고 자숙하겠다. 향후 이런 일이 없도록 하겠다”라면서 “언론에서, 야당에서, 국민 여러분께서 따끔한 말씀 주시고 계시는데 한 말씀도 빼놓지 않고 새겨듣겠다”고 덧붙였다.

강 의원의 이같은 행동에 대해 국민의힘도 비판했다.

황규환 국민의힘 부대변인은 구두논평에서 “민주당이 이번 국감에 임하는 자세를 여실히 드러냈다”며 “국감장을 게임이나 하는 놀이터 정도로 생각하는 모양”이라고 비꼬았다.

이어 “당 수석대변인을 지낸 인사가 이럴진대, 다른 의원들이라고 다를 리 만무하다”며 “정권의 압박으로 감사원의 독립성을 해친 탈원전 감사 결과 등 엄중한 사안을 다루는 산자부 종합국감이었기에 강 의원의 태도는 더욱 비판받아 마땅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과거 민주당에서는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이 의원 시절 당 회의 도중 게임을 하다가 빈축을 산 바도 있다”며 “국회를 희화화시킨 강 의원은 즉각 국민 앞에 사과하고, 민주당은 강 의원에 대해 마땅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동균 정의당 부대변인도 “강 의원이 오늘 국정감사 현장에서 모바일 게임을 하던 것이 들켜 사과를 했지만 그 부적절성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김 부대변인은 “국정감사장에서 강 의원의 행보 하나하나가 국민들에게는 정부 여당을 대표하는 모습으로 보이는 것은 자명한 일”이라며 “그럼에도 게임을 하고 있었다는 것은 그야말로 정신을 놓고 있었다는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