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6.6℃
  • 흐림강릉 3.1℃
  • 흐림서울 9.4℃
  • 흐림대전 10.3℃
  • 흐림대구 8.8℃
  • 울산 10.4℃
  • 광주 9.6℃
  • 흐림부산 10.5℃
  • 흐림고창 9.1℃
  • 제주 12.5℃
  • 구름많음강화 7.4℃
  • 흐림보은 8.7℃
  • 흐림금산 9.8℃
  • 흐림강진군 10.1℃
  • 흐림경주시 8.7℃
  • 흐림거제 11.4℃
기상청 제공


한줄기사





thumbnails
경제·산업

【시사】<수입> 미국의 흰달걀 60t, 국내 제빵·제과업체 공급된다

[sbn뉴스=서울] 임효진 기자 = 미국산 흰달걀 60t이 수입, 26일 공개경쟁을 거쳐 국내에서 직접 공급된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23일 미국산 신선란 60t을 수입해 전자입찰시스템(atbid) 공매 입찰을 거쳐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수입되는 미국산 흰달걀 입찰 대상은 식용란 수입·판매 업체, 제과·제빵업계, 달걀을 영업장에서 최종 소비자에게 직접 판매하는 자 등 실수요업체다. 입찰 기간은 오는 26일 오후 3∼5시다. 공매입찰 참가를 원하는 업체나 사람은 입찰참가자격 등록신청서와 입찰유의서약서 등을 작성해 26일 정오까지 aT 지역본부에 등록하면된다. 판매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aT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하거나 본사 수급관리처 수급기획부로 전화하면 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앞서 지난 20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으로 급등한 달걀 가격을 안정화하기 위해 신선란과 달걀가공품 8개 품목에 대해 5만t 한도로 긴급할당관세 0%를 적용된다. 해당 품목의 기본관세율은 8∼30%여서 할당량에 대해서는 관세를 면제된다. aT 관계자는 자료를 통해 "추가로 도입되는 물량은 가격 상황을 고려해 공개경쟁입찰과 실수요업체 직접 공급을 병행하는



배너


thumbnails
사회·일반

【시사】<수입> 미국의 흰달걀 60t, 국내 제빵·제과업체 공급된다

[sbn뉴스=서울] 임효진 기자 = 미국산 흰달걀 60t이 수입, 26일 공개경쟁을 거쳐 국내에서 직접 공급된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23일 미국산 신선란 60t을 수입해 전자입찰시스템(atbid) 공매 입찰을 거쳐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수입되는 미국산 흰달걀 입찰 대상은 식용란 수입·판매 업체, 제과·제빵업계, 달걀을 영업장에서 최종 소비자에게 직접 판매하는 자 등 실수요업체다. 입찰 기간은 오는 26일 오후 3∼5시다. 공매입찰 참가를 원하는 업체나 사람은 입찰참가자격 등록신청서와 입찰유의서약서 등을 작성해 26일 정오까지 aT 지역본부에 등록하면된다. 판매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aT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하거나 본사 수급관리처 수급기획부로 전화하면 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앞서 지난 20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으로 급등한 달걀 가격을 안정화하기 위해 신선란과 달걀가공품 8개 품목에 대해 5만t 한도로 긴급할당관세 0%를 적용된다. 해당 품목의 기본관세율은 8∼30%여서 할당량에 대해서는 관세를 면제된다. aT 관계자는 자료를 통해 "추가로 도입되는 물량은 가격 상황을 고려해 공개경쟁입찰과 실수요업체 직접 공급을 병행하는


배너

thumbnails
문화·관광

【공연】대전시향, 치유와 감동의 ‘2021 공연 라인업’ 발표

[sbn뉴스=대전] 권주영 기자 = 대전시립교향악단이 신축년 새해 세계적인 최정상 프로그램으로 클래식 음악의 감동과 환희를 선사한다.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제임스 저드, 전임지휘자 류명우, 수석객원지휘자 마티아스 바메르트의 지휘 체제를 갖춘 대전시립교향악단은 수준 높은 클래식의 정수를 보여주고자, 여자경, 구자범, 토마스 뢰스너, 마티아스 바메르트 등의 객원지휘자와 양인모, 백주영, 양성원, 스티븐 허프, 알렉세이 볼로딘, 스토리오니 트리오 등 세계적인 연주자와 협연으로 함께 한다. 정통 클래식의 진수를 보여주는 ‘마스터즈시리즈’ 12회, 쉽고 재미있는 맞춤형 음악회 ‘디스커버리시리즈’ 16회, 깊이 있고 섬세한 매력의 실내악을 선보이는 ‘챔버시리즈’ 4회, 이야기가 있는 힐링의 시간 ‘마티네 토크 콘서트’ 4회, 그 외 찾아가는 음악회까지 80여 회의 연주회를 준비했다. 대전시향은 연간 공연을 하나의 프로젝트로 계획하여 친숙한 음악과 생소한 음악을 균형 있게 배분하여 잘 만들어진 앨범을 듣는 것처럼 기획했다. 특히 제임스 저드 예술감독이 특별한 애정을 갖고 매년 말러 교향곡을 연주해 왔으나,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선보이지 못했던 교향곡 제6번을 비롯하


thumbnails
기획·인물

【시사】<인물> 류임철 제5대 세종시 행정부시장 취임...취임식 생략

[sbn뉴스=세종] 이정현 기자 = 세종시 기획부실장을 지낸 류임철 제5대 세종특별자치시 행정부시장이 22일 취임했다. 때문에 이춘희 세종시장과 류 신임 행정부시장의 컴비플레이가 기대된다. 류 신임 부시장은 코로나19에 따른 엄중한 상황을 고려해 취임식을 생략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코로나19 관련 대책회의를 주재하는 것으로 첫 업무를 시작했다. 경북 경산 출신인 류 부시장은 무학고, 경북대 행정학과, 미국 조지아대학 행정학 석사, 서울대 행정학 박사과정을 마쳤다. 지난 1992년 행정고시 36회로 공직에 입문, 안전행정부(현 행정안전부) 지방행정연수원 기획부 부장, 세종시 기획조정실장, 정부청사관리본부 서울청사관리소장, 행정안전부 기획조정실 정책기획관, 자치분권정책관 등을 거쳤다. 그는 지난 2014년 11월부터 2016년까지 세종시 기획조정실장을 역임하면서 시정 현황과 발전상에 해박해 시민주권 실현과 행정수도 완성을 견인할 적임자로 꼽혔다. 그간의 행정 경험과 인맥을 통해 중앙과 지방 사이의 협력의 가교역할이 기대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신수용의 뉴스창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BN 영상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