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5.6℃
  • 맑음강릉 10.5℃
  • 구름많음서울 7.8℃
  • 구름많음대전 6.3℃
  • 구름많음대구 8.8℃
  • 흐림울산 9.2℃
  • 맑음광주 8.4℃
  • 구름많음부산 10.8℃
  • 구름많음고창 5.7℃
  • 흐림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7.2℃
  • 흐림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7.3℃
  • 구름많음경주시 10.2℃
  • 흐림거제 9.3℃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사회> 예산군, 기재부 앞 삽교역 신설집회 200일째...150개 단체·1600명 참여


[sbn뉴스=예산] 손아영 기자 = 충남 예산군 주민으로 구성된 삽교역 신설을 위한 범 군민 추진위원회가 정부세종청사 기획재정부 앞에서 200일째 집회를 이어오고 있다.

27일 예산군에 따르면, 지난해 겨울 시작된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사 신설집회는 오늘(27일)로 200일을 맞이했다.

이 집회는 200일 동안 예산지역 150여 개 기관단체 1600여 명의 군민들이 자발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그동안 예산군에서도 5만6000여 군민들의 염원을 담은 건의서를 청와대와 정부에 제출하고, 국회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정부 관련 부처를 방문해 삽교역사 신설의 당위성을 설득해왔다.

집회를 주도하고 있는 이영재 추진위원장은 "삽교역사 신설은 예산군에만 국한돼 있는 문제가 아니라 충남도청이 소재한 내포신도시 발전에 꼭 필요한 시설로 충남도민 모두의 소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삽교역사 신설이 확정되는 그날까지 집회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황선봉 예산군수는 "충남혁신도시 성공과 국가 균형발전 차원에서 삽교역사 신설은 선택이 아닌 필수 과제"라며 "삽교역사 신설의 당위성은 관련 전문가들 모두가 인정하고 있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