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
  • 흐림강릉 4.6℃
  • 맑음서울 3.3℃
  • 박무대전 1.4℃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8.0℃
  • 박무광주 3.4℃
  • 맑음부산 8.4℃
  • 맑음고창 0.3℃
  • 박무제주 8.4℃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2.3℃
  • 맑음금산 -2.0℃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배너

【시사】<3.9 대선> 송영길, "이재명 후보 확정"…이낙연측 이의제기 사실상 거부


[sbn뉴스=서울] 신경용 대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11일 이낙연 전 대표 측이 대선 경선 결과에 대한 이의신청과 관련, "우리 당은 어제 (11일)이재명 후보를 20대 민주당 대통령 후보로 확정 발표했고, 제가 추천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송 대표는 이날 이재명 후보와 국립 대전현충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대한민국이 헌법에 따라 운영되는 것처럼 대한민국 집권여당 민주당은 당헌당규에 따라 운영된다"며 이처럼 언급했다.

그는 "이 당헌당규는 제가 당 대표일 때 만든 것이 아니고, 이해찬 전 대표 때 만들어져서 지난해 8월 이낙연 전 대표를 선출하던 전당대회 때 통과된 특별 당규"라면서 "이 전 대표를 선출하면서 같이 전 당원 투표에 의해 통과된 특별당규에 근거해 대통령선거가 진행됐다"고 덧붙였다.

송 대표의 이같은 언급은 전날 경선 발표와 관련, 이낙연 전 대표측 이의제기에 대해 사실상 수용 불가 입장을 밝힌 것으로 해석된다.


하지만  송 대표는 '이의제기에 동의하지 않는다고 받아들여도 되느냐'는 질문에는 "그렇게 표현하기보다는, 저희는 어제 이재명 후보를 20대 대통령 후보자로 선포했고, 추천장을 공식적으로 수여했다는 말씀을 드리겠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이 전 대표측이) 여러 이의제기된 것들은 선관위나 당 기구의 공식 절차를 통해 처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송 대표는 "선거라는 게 사실 결과를 수용하는 데 상당히 마음이 아프고, 저도 두 번 떨어지고 세 번째 당 대표가 되었기에 그런 아픔을 충분히 이해한다"라며 '원팀'을 강조하기도 했다.

송 대표는  "저희 민주당이 분열됐을 때 군사 쿠데타가 발생했다"며 "30년에 걸쳐 영호남을 통합하고 전국적인 민주당을 만든 과정을 이낙연 총리께서는 기자 시절부터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름을 받아 저와 16대 국회를 하며 같이 겪어온 분"이라고 했다.

그는 "저희 민주당은 함께하며 이 과정을 겪어왔기 때문에 원 팀이 될 수밖에 없고, 이는 개개인을 넘어 민주당에 주어진 소명"이라고 했다.

이와함께  "(문재인 )대통령도 어제 청와대 박경미 대변인을 통해 경선 과정도 잘 됐다고 분명히 명시해서 축하메시지를 보내줬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